메뉴 건너뛰기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파푸아(Papua) & 이리안자야(Irian Jaya)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파푸아(Papua) & 이리안자야(Irian Jaya) : 4_IMG_5373.JPG

 

IMG_9948_2.jpg

파푸아는 인도네시아 동쪽 끝, 호주 대륙 위쪽에 위치한 뉴기니 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과거 ‘이리안자야’라고 불렸으나 현재는 '파푸아'로 불린다.
파푸아가 자리 잡고 있는 뉴기니 섬은 1511년 포르투갈 인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이후 네덜란드와 영국이 이 지역을 두고 마찰을 빚다가 결국 뉴기니 섬은 반으로 나뉘어 동쪽은 영국령(현재의 파푸아뉴기니), 서쪽은 네덜란드령(현재의 인도네시아 영토)으로 지배되었다.

 

IMG_5524.JPG

뉴기니 섬의 서쪽지역은 원래 말레이어로 '짧은 머리털'이라는 뜻의 파푸아(Papua)로 불렸으나, 네덜란드와 전쟁을 벌여 이곳을 점령한 인도네시아 정부가 1973년 '승리의 뜨거운 땅'이라는 뜻의 이리안자야(Irian Jaya)로 개칭했다. 하지만 2002년 정치적인 이유로 다시 파푸아(Papua) 주로 이름이 변경되었고, 2003년에는 파푸아 주의 서쪽 일부분이 이리안자야바랏주(현재 파푸아바랏 주)로 분리되었다. 한편 섬의 나머지 동쪽 반인 파푸아뉴기니는 1975년 독립국이 되었다.

 

 

1_IMG_0118.jpg

 

16만 2,900㎢의 파푸아의 주도는 자야푸라이며 인구는 2010년 현재 300여 종족 약 290만 명이 살고 있다. 일반적으로 인도네시아 서쪽의 본토의 인종은 흰 피부를 가지고 있지만, 인도네시아의 동쪽인 파푸아 지역엔 태평양 네그로이드계인 갈색의 곱슬머리 종족, 왜소한 네그리드인, 산지에는 파푸아인, 해안 저지대에는 멜라네시아인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포르투갈 인들이 이곳을 처음 발견했을 때 인종과 경관이 아프리카의 기니아와 비슷하다하여 뉴기니라고 불었다. 공용어는 인도네시아어이지만, 정글 곳곳에 분리되어 사는 종족마다 언어가 있어 200개가 넘는 언어가 있다.

 


2_IMG_0118yuio.jpg

인도네시아 동쪽끝자락, 숨 막힐 정도로 끝없이 펼쳐진 정글, 정글사이를 뱀처럼 흐르는 강들, 벌목과 화전의 연기가 피어오르고 산사태로 벌겋게 드러낸 속살들이 민망한 자태를 드러내고 있는 곳, 비행기를 타고 내려다보면 펼쳐지는 파푸아의 모습이다.

 

IMG_0120.jpg

IMG_4153.JPG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섬 파푸아, 인류학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원시부족의 보고, 식인문화가 최근까지 남아 있던 지역, 석기시대의 나체 코떼까와 환상적인 해양스포츠와 해변의 비키니가 공존하는 곳, 적도의 뜨거운 열기와 인도네시아 최고봉의 만년설이 어우러져 있는 곳, 맨몸에 맨발의 원주민과 위성전화를 들고 벤츠를 타는 차도남이 한 길로 걸어 다니는 곳, 서구 기독교가 전통의 가치에 토착화 된 곳, 과거와 현재, 원시의 생활과 도시의 문명이 공존하는 그곳이 바로 파푸아다.   

 

 

 

 

3_IMG_0052.JPG

아마존 정글과 더불어 파푸아는 세계 자연생태의 보고이다. 1만종이상의 식물과 400종 이상의 나비와 양서류가 각각 서식한다. 파푸아에는 600종이상의 희귀조류가 살고 있다. 화려한 모습과 특유의 구애 행동으로 세상에 알려진 극락조(Bird of Paradise)를 비롯해 날지 못하는 거대한 화식조, 바우어새, 코뿔새, 코카투앵무새류를 비롯해 온갖 희귀하고 아름다운 새들의 천국이다.

 

5_IMG_5103.JPG

하지만 이 새들이 위협받고 있다. 특히 극락조는 파푸아 300여 원시부족의 축제를 위한 장식품과 잔치에 사용될 예물로 포획되고 있다. 남자들은 축제와 잔치를 위해 신분에 따라 천연염료와 극락조의 화려한 깃털로 치장을 하기 때문이다.
극락조는 ‘다리 없는 새(footlees)’로도 불린다. 원주민들은 사랑을 위해 보금자리를 찾은 극락조를 잡아 다리를 잘라내고 화려한 깃털만 취하기 위해 우리에 가두거나 보관했다. 다리 없는 새를 본 유럽인들은 실제로 이 새가 다리가 없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이새를 천국의 새-극락조라고 불렀다.

 

IMG_5617.JPG

장국영이 아비정전에서 홀로 맘보댄스를 추기 전 침대에 누워 독백을 하는 내용이 있다.
“다리 없는 새가 있어. 이 새는 나는 것 외에는 알지 못했지. 새는 날다가 지치면 바람에 몸을 맡기고 잠이 들지. 이 새가 땅에 몸이 닿는 날은 생애에 난 하루, 그 새가 죽는 날이라네.”
평생 사랑을 위해 살다가 다리가 잘린 후 죽는 극락조의 절절한 사랑이 원주민의 머리에 화려한 장식으로 남아있다.
다리 없는 새, 극락조는 파푸아뉴기니, 호주북부 소수지역에 서식하고 있으며 현재 40여종이 확인되었지만 구애를 위해 화려한 깃털을 진화시키고 격정적인 춤을 춘다는 것 외에는 알려진 바가 그리 많지 않다.

 

 

 

 

IMG_9943.JPG

IMG_9968.jpg

파푸아에는 300여 종족이 어우러져 살고 있다. 이곳에는 세계에서 가장 호전적이고 잔인한 전사의 부족인 아스맛족이 살고 있다. 뉴기니 지역에는 신명나게 한탕 놀고 즐기는 싱싱축제도 있지만 전사들의 축제인 전쟁축제도 있다. 전쟁은 이들에게 있어서 일상이고 문화다. 파푸아의 원주민들은 부족과 전통을 보호하기 위해 외지인들의 침입에는 단호하게 대처한다. 이들에게 있었던 식인풍습은 배고파서 사람을 잡아먹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영역을 침범하는 외부인들에게 부족의 용맹함과 두려움을 심어주기 위함이었다. 또한 부족의 결속이 강하다 보니 부족 구성원 중 누군가가 이웃 부족으로부터 해코지를 당하면 여지없이 그대로 값아 줘야 한다. 보복을 당한 부족은 또다시 보복한 부족에게 똑같이 값아 준다. 꼬리에 꼬리를 물고 부족간의 전쟁이 계속된다. 때문에 파푸아는 전쟁과 보복, 그리고 전쟁을 이기기 위한 배신의 문화가 뿌리 깊이 자리 잡고 있다. 과거 기독교 선교사가 이곳에 들어갔을 때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예수의 기별에는 아무런 감동도 받지 못하다가 배신자 가롯 유다 이야기에는 환호를 하며 기뻐했다는 일화는 부족을 지키고 보존하기 위한 파푸아 원주민들의 배신의 문화를 엿볼 수 있는 이야기다.

 

 

 

IMG_5183.JPG

IMG_0110_2.jpg

전쟁축제가 있었다. 전사들이 모여 펼치는 축제... 부족들이 모두 모여 온 몸을 새의 깃털로 치장하고 사고 야자나무로 분장, 얼굴은 숯과 진흙으로 위장을 한다. 화려할수록 적에게 위화감과 공포를 준다고 믿었기 때문이다.

 

 

 

IMG_009609.jpg
쿤투라라 불리는 전통 북소리에 맞춰 영혼을 불러내고 무아지경으로 소리 지르며 추는 춤은 사기를 올린다. 광대 역을 맞은 전사들은 혀를 내두르며 소리를 지른다. 





 

 

?

  1.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승리의 뜨거운 땅 이리안자야 Irian jaya

    파푸아에는 전쟁축제가 있다. 전사들이 모여 펼치는 축제다. 부족들이 모두 모여 온 몸을 새의 깃털로 치장하고, 사고 야자나무로 분장한다. 얼굴은 숯과 진흙으로 위장을 한다. 화려할수록 적에게 위화감과 공포심를 준다고 믿었기 때문이다. 쿤투라라 불리...
    Read More
  2.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전쟁과 배신

    파푸아에는 300여 종족이 어우러져 살고 있다. 이곳에는 세계에서 가장 호전적이고 잔인한 전사의 부족인 아스맛이 살고 있다. 뉴기니 지역에는 신명나게 한탕 놀고 즐기는 싱싱축제도 있지만 활과 화살로 무장한 전사들의 축제인 전쟁축제도 있다. 전쟁은 이...
    Read More
  3.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다리없는 새 천국의 새

    아마존 정글과 더불어 파푸아는 세계 자연생태의 보고다. 1만종 이상의 식물과 400종 이상의 나비와 양서류가 각각 서식한다. 특히 파푸아에는 600종이상의 희귀조류가 살고 있다. 화려한 모습과 특유의 구애 행동으로 세상에 알려진 극락조 (Bird of Paradis...
    Read More
  4.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코떼까와 비키니 원시와 도시문명

    인도네시아 동쪽끝자락, 숨 막힐 정도로 끝없이 펼쳐진 정글, 정글사이를 뱀처럼 흐르는 강들, 벌목과 화전의 연기가 피어오르고 산사태로 벌겋게 드러낸 속살들이 민망한 자태를 드러내고 있는 곳, 비행기를 타고 내려다본 파푸아의 모습이다. 세계에서 두번...
    Read More
  5.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파푸아(Papua) & 이리안자야(Irian Jaya)-02

    관광객과의 친밀함과 우정이 엿보이는 파푸아의 춤은 흥겨워 보이지만 전쟁과 관련이 있다. 특히 파푸아의 전통 춤인 요스판은 전쟁에서 승리한 기쁨을 표현한 춤이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부족을 지키고 전통을 수호하려는 파푸아는 역사적으로 그 어느 곳보...
    Read More
  6.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파푸아(Papua) & 이리안자야(Irian Jaya)

    파푸아는 인도네시아 동쪽 끝, 호주 대륙 위쪽에 위치한 뉴기니 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과거 ‘이리안자야’라고 불렸으나 현재는 '파푸아'로 불린다. 파푸아가 자리 잡고 있는 뉴기니 섬은 1511년 포르투갈 인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오지여행기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333길56 | 발행처 : (주)모음플래닛 | DEO & 발행인: 김현청 | 편집장: 민정연
| 사업자번호: 501-86-00069 | 출판등록번호: 제 2015-000078호
| 편집실 전화: 02)585-0135 | 대표전화: 02)585-4444 | 기사제보: brown@moeum.kr | 운영/제휴/광고 문의: red@moeum.kr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