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10 슈퍼맨을 이어 배트맨까지 미국 만화의 원조, DC 코믹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아이언맨 열풍 이전에 우리에게 더욱 친근했던 히어로들이 있다. 슈퍼맨, 배트맨, 원더우먼.... 바로 DC 코믹스의 히어로들이다.





2.jpg





DC 코믹스(DC Comics)는 미국의 만화책 출판사이다. 1934년 내셔널 얼라이드 퍼블리케이션스(National Allied Publications)로 설립되었다. 워너 브라더스 엔터테인먼트의 자회사인 DC 엔터테인먼트의 출판 부분이다. 슈퍼맨, 배트맨, 원더 우먼, 그린 랜턴, 브이 등의 유명 캐릭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슈퍼맨의 숙적 렉스 루터나 배트맨의 숙적 조커 등의 악당 캐릭터도 보유하고 있다.






255px-DC_Comics_svg.png





상호의 DC는 인기 시리즈인 《디텍티브 코믹스》(Detective Comics)에서 유래하였다. 랜덤 하우스가 서점에 DC 코믹스의 만화책을 공급하고 있으며, 다이아몬드 코믹 디스트리뷰터가 코믹 숍에 만화책을 공급하고 있다. 마블 코믹스와 함께 미국 만화의 양대 산맥으로서 2008년 현재 미국 만화 시장의 80% 이상을 마블 코믹스와 함께 점유하고 있다. (위키백과: DC코믹스)


마블보다는 몇년 앞서서 시작한 DC 코믹스의 인기있는 캐릭터는 슈퍼맨과 배트맨이다. 아래는 DC 코믹스에서 역대 영화로 만들어진 작품 포스터를 모아 놓은 사진이다. DC 코믹스도 마블 코믹스와 마찬가지로 엄청나게 다양하고 또 많은 캐릭터를 보유하고 있지만, 해당 포스터만 보더라도 슈퍼맨과 배트맨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1.jpg


2.jpg


3333.jpg


4.jpg


5.jpg


6666.jpg





사람들은 왜 이렇게 슈퍼맨과 배트맨에 열광을 하는 것일까? 골든 에이지(Golden Age of Comic Books 골든 에이지 오브 코믹 북스)는 미국 만화의 1930년대 후반부터 1940년대 후반 또는 1950년대 초반까지의 시대를 말한다. 이 시기에 대공황으로 인하여 저렴한 오락거리를 찾던 대중에게 펄프 픽션이 엄청난 지지를 받았고, 펄프 픽션의 영향을 받은 만화 잡지들도 전쟁으로 인한 애국주의에 편승하여 호황을 누렸다. 《슈퍼맨》, 《배트맨》, 《캡틴 아메리카》, 《원더우먼》, 《캡틴 마블》과 같은 만화 등장 인물들이 탄생하게 되었다. 이때부터 슈퍼맨, 배트맨 등은 대중들로부터 사랑을 받아 왔다. 





+ 슈퍼맨의 줄거리 +


슈퍼맨의 고향은 크립톤(Krypton)이라는 외계 행성이다. 크립톤은 수 만년의 역사를 가진, 우주에서도 가장 발달된 과학기술과 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문명 행성 중의 하나다. 그러나 크립톤 행성은 멸망할 위기에 놓인다. 행성이 폭발할 것임을 가장 먼저 눈치 챈 사람은 과학자 조-엘이었다. 조-엘은 크립톤의 과학위원회에 나아가서 행성이 멸망할 위기에 처했고, 이에 따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하지만 다른 과학자들은 이를 믿지 않는다. 멸망의 시간은 예상 밖에 너무 빨리 다가오고, 조-엘과 그의 아내 라라는 그들의 외아들 칼-엘(Kal-El)만이라도 살리기 위해 아이를 로켓에 태워 우주로 발사한다.


로켓은 먼 우주를 항행하여 지구에 도착한다. 로켓이 불시착한 장소는 미국 캔자스주의 시골. 칼-엘은 근처를 지나던 조나단 켄트와 마사 켄트라는 부부에게 발견된다. 아이가 없던 부부는 이 아이를 친아들로 받아들이고 클라크 켄트(Clark Kent)라는 이름도 지어준다. 클라크는 정의롭고 순수한 부부의 영향을 받아 바르고 의젓한 청년으로 성장한다.


성인이 된 클라크는 대도시 메트로폴리스로 가서 데일리 플래닛 신문사의 신문기자가 되고, 그곳에서 편집장 페리 화이트, 동료 기자인 로이스 레인과 지미 올슨을 만난다. 이야기에 따라 시점은 약간씩 상이하지만 대략 이 무렵부터 그는 슈퍼맨이 되어서 도시의 범죄자들과 외계의 악당들을 상대로 하는 싸움을 시작한다. 그 과정에서 그는 배트맨, 원더우먼, 그린랜턴, 플래시 등 다른 슈퍼히어로들의 존재를 알게 되고, 때때로 그들과 협력한다.


크립톤 폭발 당시에 그 외에도 다른 생존자들이 있었다는 사실도 알게 된다. 슈퍼개 크립토, 슈퍼걸 카라 조-엘, 조드 장군과 팬텀 존의 범죄자들, 병 속의 도시 칸도르, 둠스데이 등 새로운 생존자들을 만나가면서 슈퍼맨은 자신의 출생과 친부모와 고향에 관해서 점점 더 새로운 사실들을 알아간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가 자란 지구는 그가 목숨을 걸고 지켜야 하는 가장 소중한 곳이다. 슈퍼맨의 이야기는 지구인의 혈통을 이어받진 않았지만, 누구보다 인간의 가치를 가장 잘 이해하고, 그것을 지키려고 노력하는 강철의 사나이의 꿈과 도전, 사랑과 우정의 모험담을 그린 이야기다. (네이버캐스트: 크립톤에서 온 강철의 사나이, 슈퍼맨)


+




슈퍼맨의 경우는 앞서 언급한 골든에이지의 시대와 맞물려 애국주의, 픽션 등에 열광하던 사람들의 심리에 잘 맞아 떨어진 경우이다. 배트맨은 가장 많이 영화화된 슈퍼히어로일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캐릭터이다. 특히 배트맨은 외계인으로써 초능력을 가진 슈퍼맨과는 달리, 히어로치고는 평범한 인물로써, 그가 사용하는 화려한 장비라던가, 기존의 밝은 의상의 히어로들과는 달리 어둡고 다소 공포감을 불러일으키는 의상이 더욱 배트맨을 배트맨으로써 부각시켜주어 팬들의 인기를 사로잡은 것 같다. 이렇듯 DC 코믹스는 지속적인 연재와 더불어 각 캐릭터들이 가지고 있는 탄탄한 세계관과 원조라는 역사성으로 아직까지 우리 곂에서 건재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마블 코믹스의 아이언맨이라는 캐릭터가 영화 <아이언맨>으로 엄청난 성공을 거두고, 마블 코믹스의 캐릭터들이 크로스오버되는 영화 <어벤져스>의 흥행 성공으로 인해 우리나라 사람들은 물론 전세계 사람들에게까지 마블 코믹스 저력이 펼쳐지고 있다. 하지만 언제 DC 코믹스가 다시 치고 올지는 모르는 것이다. 바로,  2016년 3월 25일에 영화 <배트맨 V 슈퍼맨 : 돈 오브 저스티스>이 개봉 예정이기 때문이다. 영화에서 슈퍼맨과 배트맨을 한꺼번에 볼 수 있는 영화가 등장한 것이다.





movie_image.jpg




하지만 DC 코믹스가 마블 코믹스에게 엄청난 부담을 느끼는 것은 사실이다. 원래 <배트맨 V 슈퍼맨 : 돈 오브 저스티스>는 5월 6일이 개봉예정일이었는데, 똑같은 날짜에 <캡틴 아메리카 3>가 개봉할 것이라고 하자 처음에는 개봉일 변경은 없다고 자존심을 지켰으나, 이후에 2016년 3월 25일로 개봉일을 변경하였다. 아직까지 DC 코믹스가 마블 코믹스에 부담을 느낀다는 것이 여실히 드러나는 사건이다.


또한 보통 사람들이 DC 코믹스와 마블 코믹스를 비교할 때에 가장 크게 기준을 삼는 것이 바로 캐릭터의 개성이다. 두 회사만 보더라도 너무나도 많은 캐릭터들이 존재하기에 사람들은 좀더 개성있는 캐릭터에 열광하게 된다. 여기에서 DC 코믹스는 전체적으로 슈퍼맨처럼 초능력을 지닌, 인간의 한계를 넘는 캐릭터들이 다수이다. 하지만 마블 코믹스의 경우는 원래는 인간이었으나 어떤 계기로 인하여 히어로라는 타이틀을 가지게 된 캐릭터들이 다수로써, 마블 코믹스의 캐릭터들이 보다 인간적이라는 평가가 일반적이다. 골든 에이지 시대에 탄생한 DC 코믹스는 그 자체의 보수적인 성향으로 인해 현재의 사람들이 원하는 인간적인 히어로에 대한 갈망을 놓친것은 아닌가 싶다. 역으로 마블 코믹스의 경우는 초자연적인 힘이 모든 것을 해결하는 비인간적인 상황보다 인간이 스스로 해결해나갈 수 있는 자주성, 인간성을 중시 여기는 캐릭터의과 개발과 더불어 영화의 성공으로 현재 사람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에 깊은 고민에 빠진 DC 코믹스. 과연 어떻게 마블 코믹스를 재쳐나가려고 할까? 이 고민은 계속 DC 코믹스가 고민해나가야 하는 부분이다.


그럼에도 배트맨과 슈퍼맨 등은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러한 팬들의 꾸준한 사랑은 또한 마블 코믹스만의 캐릭터산업을 창출해내고 있다.






GalleryGames_1900x900_BAK_5317e274a71163.01199688.jpg





Batman: Arkham Knight (2015)

In the explosive finale to the Arkham series, Batman faces the ultimate threat against the city he is sworn to protect. The Scarecrow returns to unite an impressive roster of super villains, including Penguin, Two-Face and Harley Quinn, to destroy The Dark Knight forever. Batman: Arkham Knight introduces Rocksteady's uniquely designed version of the Batmobile, which is drivable for the first time in the franchise. The addition of this legendary vehicle, combined with the acclaimed gameplay of the Batman Arkham series, offers gamers the ultimate and complete Batman experience as they tear through the streets and soar across the skyline of the entirety of Gotham City. Be The Batman.


배트맨: 아캄 나이트 (2015) - 구글 번역기

아캄 시리즈 폭발적인 피날레에서 배트맨 그가 보호하기 위하여 선서되는 도시에 대한 궁극적 인 위협에 직면하고있다. 허수아비 영원히 다크 나이트 파괴하는, 펭귄, 페이스 할리 퀸 슈퍼 악당 인상적인 명단을 통일 가기. 배트맨 : 아캄 나이트 프랜차이즈 최초로 구동 가능하다 배트 모빌 잠금 스테디 독특한 디자인 버전 도입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거리 찢고 고담시 전체 스카이 라인을 가로 질러 비행처럼 배트맨 아캄 시리즈 환호 한 게임 플레이와 함께 전설적인 차량 추가 게이머 궁극적 인 완전한 배트맨 경험 제공합니다 . 배트맨 것.







달력.jpg    시계.jpg



모자.jpg         smtvtyp12143-w370.jpg



넥타이.jpgbatdcstat79-w370.jpg







크게 일본 만화와 미국 만화를 비교해보면, 일본 만화는 스튜디오 지브리 등을 배제하면 철저히 작가중심주의가 강하다. 작가가 개인의 작품을 가지고 이후 출판사와 계약을 해서 출판을 하는 것과는 달리, 미국 만화는 DC 코믹스나 마블 코믹스 같은 회사들이 작가 등을 보유하여 자체적으로 작품을 만들어내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무엇이 더 옳고, 더 좋은지 따지기 보다는, 그들이 가진 구조적인 특성과 개성이 그들만의 만화 시장과 문화를 만들어 나간다는 점이다. 미국만화의 양대산맥인, DC 코믹스나 마블 코믹스 이 둘은 평생 경쟁을 이어갈 예정으로 보인다.






[참고자료]

- 위키백과

- 네이버 캐스트 : 크립톤에서 온 강철의 사나이, 슈퍼맨

- DC 코믹스 공식 홈페이지 (http://www.dccomics.com/)




?

Title
  1. #14 포켓몬스터, 포켓몬의 시대를 열다_1

    90년대 초등학생들을 강타한 바로 그 이름, 포켓몬스터-! 《포켓몬스터》(ポケットモンスター, Pokémon) 또는 그 줄임말인 포켓몬(ポケモン)은 닌텐도에서 제작한 게임 시리즈와 이 게임 시리즈를 원작으로한 애니메이션 시리즈, 카드 게임 시리즈등의 다양한...
    ByAnanas
    Read More
  2. #13 클램프의 기적

    90년대 세일러문을 이어 여자 아이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끈 <카드캡터 체리>의 원작자, 클램프. 클램프는 한 명의 작가가 아니다. 총 4명의 구조로 이루어진 일종의 만화 제작 스튜디오이다. 아마도 다들 한번쯤은 들어봤을 이름이다. 일본 만화에 있어서 ...
    ByAnanas
    Read More
  3. #12 국민애벌레, 라바_2

    이렇듯 라바는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고, 앞으로도 한동안 꾸준한 인기를 이어갈 것이다. 애니메이션 뿐만이 아니라 캐릭터산업으로까지 말이다.  특히 이번에 라바가 뮤지컬로 제작이 되면서 그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뮤지컬 줄거리> 즐겁고 ...
    ByAnanas
    Read More
  4. #11 국민애벌레, 라바_1

    일본과 미국만큼은 아니지만, 요새 우리나라에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는 국산 캐릭터가 있다. 바로 국민애벌레, 라바이다. 옐로우 식탐이 많고 바보스러운 노란색 애벌레. 늘 레드가 구박을 하지만 옐로우는 레드가 싫지 않다. 대체로 ...
    ByAnanas
    Read More
  5. #10 슈퍼맨을 이어 배트맨까지 미국 만화의 원조, DC 코믹스

    아이언맨 열풍 이전에 우리에게 더욱 친근했던 히어로들이 있다. 슈퍼맨, 배트맨, 원더우먼.... 바로 DC 코믹스의 히어로들이다. DC 코믹스(DC Comics)는 미국의 만화책 출판사이다. 1934년 내셔널 얼라이드 퍼블리케이션스(National Allied Publications)로...
    ByAnanas
    Read More
  6. #9 세계 평화는 마블이 지킨다! 마블의 히어로, 그 엄청난 저력

    현재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 남성들은 물론 여성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는 히어로가 있다. 바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연기한 토니 스타크, 영화 <아이언맨>이다.             본인을 스스로 억만장자, 플레이보이, 파티광이라고 생각하는 화려하고 장난...
    ByAnanas
    Read More
  7. #8 세일러문의 재탄생, 그 기저에 깔린 놀라운 상술

    노란 머리를 양갈래로 질끈 묶고 파란 치마에 빨간 리본을 흩날리는 소녀들의 히어로, 세일러문을 기억하는가? 영화 <7번방의 선물>에서 예승이가 그토록 좋아하던 세일러문가방의 주인공, 수, 금, 지, 화, 목, 토, 천, 혜 (명)라는 태양계의 순서를 외우게 ...
    ByAnanas
    Read More
  8. #7 스튜디오 지브리, 정말 이대로 끝인가?

    스튜디오 지브리가 위기를 맞이했다. 그동안 지브리 스튜디오 해체설이 나돌았었는데, 스튜디오 창업 멤버인 프로듀서 스즈키 토시오가 해체 결단을 내렸다고 한다. 어쩌다 스튜디오 지브리가 이 지경까지 오게 되었을까? 우선은 스튜디오 지브리의 공동 창립...
    ByAnanas
    Read More
  9. #6 스튜디오 지브리, 그 거대함이 돋보이는 캐릭터 산업

    뚜렷한 개성과 히스토리를 가지고 있는 스튜디오 지브리. 그들만의 시선으로 지금까지 만들어온 애니메이션은 깊은 감동과 재미로 두터운 팬층을 만들어왔다. 이는 애니메이션에만 그치지 않고 다양한 상품들을 개발해내어 팬들의 소비욕구를 더욱 크게 부풀...
    ByAnanas
    Read More
  10. #5 스튜디오 지브리, 사회구조적인 문제에 메시지를 던지다_2

    앞서 스튜디오 지브리의 작품인 <모노노케 히메>와 <하울의 움직이는 성>을 통해서 스튜디오 지브리가 던지는 사회구조적인 문제에 대한 철학적인 메시지를 살펴보았었다. 이어서 스튜디오 지브리의 다른 작품도 살펴봐보겠다. 먼저, 필자가 중학교때 극장에...
    ByAnanas
    Read More
  11. #4 스튜디오 지브리, 사회구조적인 문제에 메시지를 던지다_1

    앞서 월트 디즈니의 애니메이션은 현실이 아닌 '이상향'을 심어준다고 이야기했다. 아이들에게 심어진 '이상향'은 아이에게는 꿈으로, 어른에게는 추억으로 자리잡아 다양한 캐릭터산업에 부를 축적해주고 있다고 이야기 했었다. 그렇다면 다소 허황스러운 이...
    ByAnanas
    Read More
  12. #3 디즈니의 원동력, 프린세스

    대부분의 여성들에게 디즈니에서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를 물어본다면, 당연 디즈니의 역대 프린세스들의 이름이 거론될 것이다. 어린시절 디즈니의 애니메이션을 보면서 커간 현재 10대 ~ 30대 여성들의 대답은 더욱 그러리라 생각된다. 그만큼 디즈니에서 만...
    ByAnanas
    Read More
  13. #2 세계 최초로 캐릭터 저작권을 부여받은 피터 래빗

    당근을 좋아하는 장난스러운 개구쟁이면서도 사랑스러운 토끼. 피터 래빗을 아시나요? 아마도 다들 한 번 쯤은 어디선가 보셨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1893년에 작가 베아트릭스 포터의 손에서 탄생한 이 토끼는 1902년에 동화책으로 처음 출간 되었습니다. 피...
    ByAnanas
    Read More
  14. #1 캐릭터 산업이란 무엇인가?

    최근, 디즈니사의 신작 애니메이션인 겨울왕국(원제:FROZEN)의 큰 돌풍이 불었다. 꼬마아이들의 입에서부터 어른들의 입까지, 겨울왕국의 대표적인 ost인 ‘Let it go’가 울려 퍼지는 것은 물론, 겨울왕국의 여주인공 엘사와 안나가 한국인 아티스트들의 손에...
    ByAnanas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연재중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333길56 | 발행처 : (주)모음플래닛 | DEO & 발행인: 김현청 | 편집장: 민정연
| 사업자번호: 501-86-00069 | 출판등록번호: 제 2015-000078호
| 편집실 전화: 02)585-0135 | 대표전화: 02)585-4444 | 기사제보: brown@moeum.kr | 운영/제휴/광고 문의: red@moeum.kr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